리처드 브랜슨은 어떻게 약점을 강점으로 바꾸었을까?

DIGITAL INSIGHT

리처드 브랜슨은 어떻게 그의 약점을 극복했을까? 

How Does Richard Branson Overcome His Weaknesses?

 

“리처드 브랜슨이라면 어떻게 할까?”

수많은 젊은이들은 언제든 삶과 비즈니스에서 장애물을 극복하기 위해 이렇게 자문한다. 리처드 브랜슨은 오늘날 가장 성공한 기업가 중 한 사람으로, 그의 이름은 ‘실패와 장애물을 걱정하지 않는다’는 걸 대표한다. 손대는 것마다 모두 황금으로 변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그런 그도 항상 모든 게 그저 좋기만 하지는 않았다. 그와 다른 이들의 차이는 자신의 약점에 어떻게 반응하느냐이다. 그가 그렇게 자신의 삶과 사업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가 약점을 강점으로 바꾸었기 때문이었다. 이런 그가 당신에게 영감을 줄 거 같다면, 아래에 내가 리처드 브랜슨이 어떻게 자신만의 방식으로 약점을 극복했는지 요점을 정리해 둔 내용을 훑어보라.

※ 사진 출처 : Expert Elevation via http://expertelevation.com/

※ 사진 출처 : Expert Elevation via http://expertelevation.com/

1. 리처드 브랜슨은 대중 앞에서 발표하는 걸 싫어한다.
(Richard Branson hates public speaking.)

하지만 그는 대중 앞에서 발표하는 걸 지인과 같이 1대1로 대화하는 것처럼 여기기로 했다. 그의 앞에 있는 많은 관중에 집중하기 보다, 자신이 한 사람에게 말하고 있다고 상상해서, 무대공포증보다 그의 인격이 더 빛나게 했다.

2. 리처드 브랜슨은 경험이 부족했다.
(Richard Branson had a lack of experience.)

하지만 그는 자신이 가지고 있는 경험보다는 제공하려는 제품 혹은 서비스에 집중했다. 신문 사업을 시작했던 때에도, 그는 그 분야에서의 경험이 전무했다. 대신에 다른 사람들에게 자신의 경험이 부족하다고 알려주었고, 그 신문이 제공할 수 있는 것 – 젊은 세대의 목소리로 관점을 옮겼고, 이로 인해 성공하게 되었다.

3. 리처드 브랜슨은 난독증이 있다.
(Richard Branson has Dyslexia.)

하지만 그는 이러한 장애조차 자신의 비즈니스의 일부로 만들어서, 연설을 읽기보다는 귀를 기울였고, 긴 문장보다는 시각 자료를 제공했다. 그가 캠페인의 메시지를 빨리 이해했다면, 다른 사람들도 마찬가지일 거란 걸 알 수 있었다.

4. 리처드 브랜슨은 가방 끈이 짧았다.
(Richard Branson was Academically challenged.)

하지만 그는 이것을 더 대단한 걸 하기 위해 태어났다는 신호로 받아들였다. 어렸을 때부터 그의 생각이 다른 사람들과는 다르다는 걸 알았고, 이를 받아들이고 학교를 중퇴하고 자신의 비전을 따랐다. 학점이 그의 자부심이나 꿈에 영향을 미치게 하지 않았으며, 오직 자기 자신에게 매긴 학점만 땄다.

5. 리처드 브랜슨은 쉽게 질린다.
(Richard Branson gets bored easily.)

하지만 이 아이디어에서 다음 아이디어로 옮겨 타면서, 빠른 속도로 달려가는 자신의 비전을 따라갔다. 새로운 사업을 벌일 때에는 언제든 처음부터 철저히 구축하는데 몇 달을 들였고, 이후에는 그가 다른 대단한 아이디어로 옮겨갈 동안에 그 사업을 운영할 사람들을 채용했다. 이런 식으로 쉽게 질리지 않을 누군가에게 경영을 위임하면서, 그는 그 사업이 지루해질 여지를 두지 않았다.

6. 리처드 브랜슨은 빨리 해고하기 싫어한다.
(Richard Branson doesn’t like to fire quickly.)

하지만 그는 그의 회사를 다른 모든 회사들처럼 만드는 게 아니라, 각 직원을 가족처럼 대하면서 이 약점을 받아들였다. 최선의 결과를 내기 위해서는 직원들과 고용주들 간에 강력하게 연결하는 게 중요했으며, 리처드 브랜슨은 직원들과 가족처럼 지내며 그의 사업을 그의 가정처럼 경영한다.

7. 리처드 브랜슨은 부끄럼을 탄다.
(Richard Branson was shy.)

하지만 그는 자신의 부끄러움보다는 말하는 내용과 그가 가진 지식에 집중해야 한다는 걸 안다. 그는 자신이 논의하지 좋아하는 주제들에서 많이 배우는데, 그가 무대에 서거나 그를 주목하는 사람들로 꽉찬 방에 들어갈 때에 자신감을 키워준다. 대화를 하면서 긴장을 풀기 위해 사람들을 웃기면 다른 사람과 있을 때 더 편안하게 느낀다.

8. 리처드 브랜슨은 컴퓨터에 약하다.
(Richard Branson is not computer-savvy.)

하지만 그는 자신을 위해 컴퓨터로 하는 모든 업무를 해 줄 사람들을 알고 있다. 그는 기술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능력과 지식을 가진 사람들에게 컴퓨터로 하는 업무를 위임한다.

 

 


※ 이 블로그의 글을 받아보시고 싶으시다면, 페이스북 혹은 트위터를 팔로우하시거나 RSS를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다양한 분야의 토끼굴을 넘나들며, 영감과 인사이트를 발굴하고 전하는 콘텐츠 디렉터/콘텐츠 마케터